[사진 출처=글로벌이코노믹]

래퍼 라이머와 이혼을 발표한 방송인 안현모가 이혼 후 첫 심정을 고백했다.

지난달 30일 유튜브 채널 '김복준의 사건의뢰'에는 '과학수사대-스모킹건 뒷이야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방송에는 안현모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본격적인 진행에 앞서 근황 토크가 진행됐다. 그러자 안현모는 "자꾸 근황 토크를 하니까 불안한 마음이 밀려온다. 우리 프로그램에 관한 얘기 할까요? 근황 토크 안 하면 안 될까요?"라며 초조한 기색을 보였다.

그는 "누구 사이에 아들, 딸 대학 보냈는데"라며 민망해하기도 했다.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오랜만에 봤는데 예뻐졌다"라고 하자 안현모는 "더 이상 숨길 게 없어졌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더 보기 →

 

나용권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focal@g-enews.com